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1월 17일(토) [10:49]    
자치경찰제 도입초안 공개…공론화 과정 '착수'

뉴스 | 경제 

           |

전통 어업유산 가래치기를 아시나요?
- 전남 강진 명물 가래치기 오는 9일 병영면 중고저수지서 열려 -

입력날짜 : 2018. 11.05

소중한 어업유산 가치와 더불어 마을 공동체 유지 수단으로 이어지고 있는 가래치기 행사가 오는 9일 전남 강진군 병영면 중고저수지에서 열린다.

가래치기는 대나무로 만든 원통형 바구니로 물을 뺀 저수지 바닥을 눌러 가래 안에 가둬진 물고기를 잡는 전통 어로방법이다.


낚시보다 힘은 들지만 논농사가 끝나 필요성이 줄어든 저수지의 물을 빼고 마을주민이 한데 어우러져 물고기를 잡고 잡은 물고기로 요리를 해 마을 화합을 다지는 축제가 된다.

가래치기 현장은 손바닥보다 큰 붕어와 메기는 물론 10kg이 넘는 가물치까지 잡혀 잡는 이나 구경하는 이나 곳곳에서 터지는 탄성으로 그 어느 축제보다 열기가 뜨겁다.

내려친 가래에서 울려오는 물고기의 펄떡임을 감지한 농부의 얼굴은 희열이 가득하고 조심스레 가래 안으로 손을 넣어 건져 올리는 물고기를 잡아 든 농부는 주변 사람들의 부러운 시선을 한 몸에 받는 잠깐 스타가 된다.

입소문을 탄 가래치기 행사에는 구경을 오는 외지인들도 꾸준히 늘고 있는데다 고향을 찾아 행사에 참여하는 향우들까지 있어 명절 못지않은 활력이 넘친다.

송용백 중고마을이장은 “맛있는 물고기도 잡고 고향 떠난 향우들도 보여 즐거움이 넘치는 동네 큰 잔치가 되고 있다.”고 말하고 자원고갈을 막기 위해 3개 저수지를 돌아가며 가래치기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학재 기자



           

클릭인기기사

1.   2019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한…

2.   나주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바람길…

3.   나주시,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 …

4.   나주시 의용소방대, 한마음 소방기술 …

5.   나주소방서, ‘이동형119안전체험차량…

6.   文 대통령, "한미동맹 앞으로도 계속…

7.   정현복 광양시장, 직원과 격의 없는 …

8.   나주 빛가람동, 제2회 은빛공예교실 …

9.   5개 국적항공사에 과징금 16억 2천…

10.   北 김정은 답방 방문지, 1위 한라산…

“공공기관 채용비리 적발시…

정부, 준주거·상업지역에도…

다원학교, 루게릭병 환우 …

송석준 의원, 건설기술진흥…

여주소방서, 영동고속도로 …

여주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