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9월 22일(토) [11:14]    
문 대통령, 김 위원장과 평양 시내 카퍼레이드

뉴스 | 정치/의회 

           |

문 대통령 8∼13일 인도·싱가포르 국빈방문
8∼11일 인도, 11∼13일 싱가포르…신남방정책 본격 가동

입력날짜 : 2018. 07.03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8일부터 13일까지 5박 6일 일정으로 인도와 싱가포르를 국빈방문한다고 청와대가 2일 발표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초청으로 8∼11일 인도를, 할리마 야콥 싱가포르 대통령 초청으로 11∼13일 싱가포르를 각각 국빈방문한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인도는 경제가 가장 빠르게 성장하면서 대국으로 부상하고 있는 나라로,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 대상국”이라며 “한국과 인도는 올해 수교 45주년을 맞는데 경제 분야에서는 물론,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와 번영을 추구하는 데 있어서도 중요한 협력 파트너로 발전해 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이번 인도 방문에서 코빈드 대통령과의 면담, 모디 총리와의 정상회담 등을 갖게 된다”며 “양국 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내실화하고 미래지향적 협력을 확대하는 방안에 관해 협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대변인은 “싱가포르는 아시아에서 우리의 최대 건설시장이고 아세안에서 교역액 2위의 국가이자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혁신을 통해 신성장동력을 창출하려는 비전을 공유하고 있는 파트너 국가”라며 “문 대통령은 이번 방문에서 야콥 대통령과의 면담, 리센룽 총리와의 회담 등을 통해 그동안 양국 간의 협력 성과를 평가하게 되며, 이를 바탕으로 양국의 미래지향적 협력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한 문 대통령은 싱가포르의 정계·재계·관계·학계·언론계 등 여론 주도층 인사들을 대상으로 ‘싱가포르 렉쳐’를 한다”며 “한반도의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을 위한 비전과 정책, 그리고 우리 정부가 아세안과의 협력을 한 차원 높은 수준으로 격상시키기 위해 추진 중인 신남방정책에 대해 설명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인도는 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 방문하는 남아시아 국가이며, 싱가포르는 올해 아세안 의장국”이라며 “이번 두 나라 방문을 통해 우리 정부가 역점 추진 중인 신남방정책을 본격적으로 가동하고, 외교 지평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김진문 기자



           

클릭인기기사

1.   文대통령, “金위원장 확고한 비핵화 …

2.   평화, 새로운 미래 그 둘째 날

3.   대동강수산물식당 방문 풀스토리

4.   재창원 함양군향우회 명곡회, 추석맞이…

5.   문 대통령 “국민도 백두산 관광 시대…

6.   추석 제수용품 평균 26만원…전년 대…

7.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

8.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세요”양평군‘행…

9.   닭고기업계 1위 하림 농가에 꼼수부려…

10.   평양 남북정상회담, 긍정평가 72% …

양평소방서, 사랑의 이웃돕…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

국립하늘숲추모원, 추석연휴…

여주소방서, 고향집주택용소…

양평소방서, 화재 취약대상…

정병국 의원, 용문산 포사…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