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16일(화) [17:46]    
국민 10명 중 8명 이상‘주취 감형제 폐지 해야’

뉴스 | 정치/의회 

           |

피랍선원 "대한민국 국민, 자부심 느껴"…文대통령과 통화

입력날짜 : 2018. 04.30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가나 근해에서 해적에 의해 납치됐다 풀려난 마린711호 현용호 선장과 정대영 기관사, 김일돌 항해사와 전화통화를 갖고 이들이 무사하게 돌아온 데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15분부터 15분간 여민1관 소회의실에서 도진우 청해부대장과 마린711 선원들과 전화통화를 가졌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함장과 장병들은 발생 가능한 모든 상황에 대비해 작전계획을 수립하고 훈련해 온 것으로 알고 있다. 여러분의 노력들이 있었기에 우리 국민들이 무사히 귀환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우리 군은 언제 어떤 상황에서든 우리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가 항상 갖춰져 있어야 한다. 청해부대 26진 장병 여러분이 그러한 우리 군의 존재 이유와 가치를 우리 국민들에게 다시 한 번 분명하게 보여줬다"라며 고마움과 격려의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피랍기간 중 식사는 괜찮았는지, 가혹행위는 없었는지, 현재 건강상태는 어떠한지, 정부에 대해 아쉬움은 없었는지 꼼꼼히 물었다.

현 선장은 "처음 먹어보는 음식이지만 그래도 맛있게 먹었다. 약간의 위협은 있었지만 구타는 없었다. 건강도 대체로 양호하다"며 청해부대를 대통령께서 보내주시고 정부가 애써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가나 해역은 해적들의 위험이 많은 곳이라고 들었다"며 "앞으로도 정부는 현지 우리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생업에 종사하실 수 있도록 해적 피해 예방 및 대응 노력을 포함해 재외국민 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도 말했다.

김진문 기자



           

클릭인기기사

1.   문재인 정부 공공기관 낙하산 인사는 …

2.   국민에게 가장 사랑받는 자연휴양림은 …

3.   문 대통령, 프랑스 국빈방문…파리 동…

4.   나주시, 자투리 공간 게릴라 텃밭정원…

5.   홍천군 화전민 바회마을 화전민축제 개…

6.   다시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BTS

7.   창원시, 재향군인의 날 기념식·체육대…

8.   나주시, 빛가람동 화재 대응 소방훈련…

9.   무안군, 제2회 무안읍 동아리 상상축…

10.   나주署, 전남 최초 인권보호 지킴이 …

 남양주시, 제7…

나주署, 전남 최초 인권보…

권오봉 여수시장, 16일 …

동신대 ‘천년의 소망울림 …

나주시, 먹거리 선순환 체…

한-EU간 투자협력이 가속…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