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1월 22일(수) [19:11]    
양평군, 장애 인식 개선 직원교육 실시

뉴스 | 정치/의회 

           |

北 6차 핵실험 도발...정치권 한목소리로 '규탄'

입력날짜 : 2017. 09.04

북한의 6차 핵실험 도발을 정치권은 여야 할 것 없이 한 목소리로 규탄했다.

여당은 중국이 적극적인 역할과 초당적인 대응을 강조했고 야 3당은 대화할 때가 아니라며 정부의 대북 정책 전환을 거듭 촉구했다.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어떠한 협박과 도발도 대한민국과 국제사회를 굴복시킬 수 없다"며 "중국의 적극적 역할을 다시 한 번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긴급 안보 고위 당정청 회의와 국방위, 외통위, 정보위를 조만간 소집하고 국회 차원의 대북 규탄 결의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반면, 야3당은 대화 요구에 돌아온 건 핵 실험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실패를 인정하고 대북 정책을 원점에서 재수립하라고 촉구했다.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더욱 강력하고 실질적인 대북 압박과 제재를 통해 북한의 핵무기 폐기를 이끌어 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의당은 대통령과 여야 당대표가 만나 북핵 위기에 초당적으로 대응하자고 제안했다.

김근식 국민의당 한반도평화기획단장은 "북핵 위협이 근본적으로 변화된 것이고 판이하게 상황이 다른데도 정부는 과거 해법만을 고집하고 고장난 레코드판을 틀듯이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바른정당은 전술핵 배치 검토와 사드의 신속한 배치 완료를 거듭 촉구했다.

박정하 바른정당 대변인은 "핵 공유 등 적극적이고 강력한 대책과 사드 추가 도입을 포함한 다층 미사일방어체계를 조기에 구축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강원순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22일부터 3박4…

2.   文 대통령, 포항 지진피해지역 특별재…

3.   정부, 포항시 '특별재난지역' 선포

4.   전병헌 前 정무수석 검찰 출석

5.   여야의원 125명, 文대통령에 정봉주…

6.   30대 초 女취업자 비중 하락...임…

7.   10월 생산자물가 4개월째 오름세

8.   美쇠고기, 14년 만에 수입점유율 5…

9.   지진 파손 주택 복구 융자금 480억…

10.   포항 수능시험장 4곳, 남부 대체 장…

양평 중앙도서관 재능기부 …

양평군농업기술센터, 강상초…

양평군, 청운면 삼성 2리…

‘쌀(米)로 웃음(笑)을 …

여주시 중앙동 ‘자원봉사자…

여주시보건소, ‘학교구강보…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