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21일(토) [12:56]    
양평군, ‘대한민국 도시대상’국토교통부장관상 수상

뉴스 | 환경/건강 

           |

보건환경연구원 일본뇌염 감시체계 가동
- 4~10월 작은빨간집모기 발생·밀도 조사… 주의보·경보 -

입력날짜 : 2017. 04.03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이 일본뇌염의 원인 매개체인 작은빨간집모기의 출현과 발생 밀도를 감시하기 위해 ‘일본뇌염 유행 예측 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일본뇌염 유행예측 사업은 모기의 활동이 활발해지는 4월부터 10월 말까지 논산·당진·예산 등 도내 3개 시·군에 유문등을 설치해 주 2회씩 채집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이를 통해 일본뇌염 매개 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의 발생 현황과 모기 밀도 등을 파악해 ‘일본뇌염 주의보’와 ‘경보’ 발령을 위한 기초자료를 질병관리본부에 제공하게 된다.

일본뇌염 주의보는 작은빨간집모기 최초 채집 시 발령되며, 경보는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이면서 전체 채집된 모기 밀도의 50% 이상일 때 발령된다.

또 채집된 모기로부터 일본뇌염 바이러스가 분리된 경우와 일본뇌염 환자가 발생했을 경우 등에도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하게 된다.

일본뇌염은 모기가 전파하는 인수공통 바이러스성 감염병으로, 매개모기에 물린 사람의 98%는 무증상자이나 일부에서 열을 동반하기도 하며 극히 드물게 뇌염으로 진행하게 된다.

바이러스가 뇌로 침범하면 고열과 함께 경련, 의식불명, 혼수상태로 진행되며, 이 중 30%는 사망에 이르고, 회복하더라도 여러 가지 합병증을 앓게 된다.

일본뇌염은 아직까지 적절한 치료제가 없어 주로 개인 관리에 의존할 수밖에 없는 상황으로, 예방은 백신 접종이나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는 방법 밖에 없는 실정이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국내 기후변화로 인해 일본뇌염 매개 모기의 번식과 성장이 왕성해지면서 다시 대유행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향후 일본뇌염 매개체의 생태분포 및 밀도조사 등 감시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일본뇌염 환자는 2013년 14명, 2015년 26명, 2015년 40명, 2016년 23명 등 최근 10년간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고우진 기자



           

클릭인기기사

1.   2017년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개막…

2.   육군 20사단, 국민과 함께하는 결전…

3.   만 18세도 '후불 교통 체크카드'…

4.   양평군, ‘대한민국 도시대상’국토교통…

5.   해병대, 독도방어 '울릉부대' 창설한…

6.   육군 "한반도 전쟁땐 미사일 3종으로…

7.   이천시, ‘우리집 도로명주소 쓰기’ …

8.   영동군, 직원 역량강화 워크숍 직무능…

9.   강원도 양양에 대규모 풍력 발전단지 …

10.   제98회 전국체전 역도경기 충북도청 …

주렁주렁 연주황빛 보석, …

한국당 윤리위, 박근혜.서…

신고리 5.6호기 '건설 …

영동초, 가스안전교육 실시…

쯔쯔가무시 예방하세요!

제98회 전국체전 역도경기…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