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22일(일) [19:26]    
이천시 이시돌목장,‘한국홀스타인품평회’준그랜드챔피언 수상

뉴스 | 환경/건강 

           |

옥천군보건소, 비브리오패혈증 감염 주의

입력날짜 : 2017. 03.20

옥천군보건소는 지난 7일 전남 영광군 법성읍 법성포구 해수에서 올해 처음 비브리오패혈증균이 분리됐다는 질병관리본부의 발표에 따라 각종 어패류를 충분히 익혀 먹을 것 등 세심한 주의를 군민들에게 당부하고 나섰다.

비브리오패혈증은 비브리오 패혈균 감염에 의한 급성 패혈증으로, 오염된 어패류를 생식하거나 상처 난 피부에 오염된 바닷물이 닿을 때 감염된다.

해수 온도가 18℃ 이상 상승하는 5~6월경에 첫 환자가 발생해 8~9월경 집중 발생하는 것이 일반적인 패턴으로 연간 40~60명 정도 이 균에 감염된 환자가 보고되고 있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비브리오패혈증균의 감염경로는 대부분 횟집이나 해산물 시장의 수족관수를 통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어 내륙지방이라 해도 감염에 안심해서는 안 된다.

특히 만성 간 질환이나 당뇨병, 알코올 중독 등 기저질환을 가진 고위험군 환자가 이 균에 감염될 경우 50% 내외의 치사율을 나타낼 만큼 위험한 질병이므로 해당 질환자등에게는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군 보건소는 비브리오패혈증균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일상생활에서 어패류를 충분히 익혀 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과 접촉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또 가정이나 음식점에서 어패류는 –5℃ 이하로 저온 보관 할 것, 85℃ 이상 가열한 후 섭취할 것(껍질이 열리고 나서 5분 동안 더 끓이고, 증기로 익히는 경우 9분 이상 더 요리), 요리 전 흐르는 수돗물에 씻을 것, 날 생선 및 어패류를 요리한 칼, 도마 등은 반드시 소독할 것 등을 예방수칙으로 알렸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비브리오패혈증은 사람 간 전파되지는 않는다” 며 “개인별 예방수칙만 잘 지키면 충분히 감염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윤정필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재 뉴욕지구 나주향우회, 나주시에 인…

2.   나주사랑상품권 올해 판매액 12억 원…

3.   압해대교와 김대중대교 구간 4차선 추…

4.   무안군 망운면, 특색사업으로 ‘사랑봉…

5.   이천병원 심폐소생술 봉사단 '사랑의 …

6.   육군 20사단, 국민과 함께하는 결전…

7.   문재인 대통령 부산국제영화제방문 "힘…

8.   영동군, 직원 역량강화 워크숍 직무능…

9.   나주시,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도시…

10.   박준영 의원, “낙수효과 없는 법인세…

제15회 강원·홍천 인삼·…

문재인 대통령 부산국제영화…

나주사랑상품권 올해 판매액…

압해대교와 김대중대교 구간…

신안군, ‘제7회 2017…

신안군 2018년산 햇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