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8월 16일(목) [18:07]    
문 대통령, 대통령비서실 비서관 4명 임명

뉴스 | 톡톡인물 

           |

12월의 6.25전쟁 호국영웅 제임스 R. 스톤

입력날짜 : 2016. 11.30

제임스 R. 스톤
국가보훈처는 ‘제임스 R. 스톤’ 중령을 12월의 6·25 전쟁 호국영웅으로 선정했다.

스톤(J.R. Stone) 중령은 1950년 12월 18일 캐나다군 최초로 장교 44명, 사병 873명으로 편성된 경보병연대 제2대대를 이끌고 부산항에 도착했다.

선발대로 참전한 경보병연대 제2대대는 대대장 스톤중령의 지휘 아래 곧바로 경남 밀양천 둔치에 캠프를 설치, 현지 적응 훈련과 함께 전투에 참여했다.

한국땅을 밟은 캐나다군에게 스톤 중령은 전설적인 인물이었다. 2차 대전에 참전한 바 있었던 스톤은 6·25전쟁이 터지자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자 했던 평소의 신념대로 한국에 자원하게 된다.

이러한 그의 신념은 그의 부대에도 그대로 전파되어 당시 한국전에 참전한 영연방 군대 내에서 최고의 용맹성을 갖춘 부대로 재탄생하게 된다.

특히, 1951년 4월 중공군의 인해전술에 맞서 밤낮을 가리지 않고 사투를 벌여 대승을 이뤄낸 가평전투는 한국전에서 가장 빛나는 전공 중의 하나로 기록되고 있다.

백병전까지 치러가며 중공군을 몰아냈던 스톤 중령과 그의 경보병연대 제2대대는 오늘날 가평의 전설로 불리며 기억되고 있다.

한국전쟁에는 이처럼 캐나다군을 포함 총 21개국 1,957,616명의 젊은이가 이 땅의 자유수호를 위해 참전했다. 그들의 신념과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날의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있었다.

노택섭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제 35회 국무회의 모두발언

2.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기억합니다

3.   평화가 현실이 되는 담대한 여정

4.   “안중근 의사 유해 남북공동 발굴 추…

5.   "국민 동의 없는 국민연금 개편 결코…

6.   8.15 경축식, 숨은 의미 찾기

7.   문체부, 장애인 체육센터 150개 신…

8.   중국 베이징‧우한에 시장개…

9.   안전진단 미이행 BMW 차량 운행정지…

10.   문 대통령 “남북 평화와 번영이 진정…

8.15 경축식, 숨은 의…

여주시, 행안부 주관 신속…

여주시, 중·고등과정 검정…

국토부, 안전진단 미실시 …

여주시, 세외수입 체납액 …

문 대통령 “자영업자 세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