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5월 26일(금) [22:25]    
NH농협 이천시지부, 성금 1,200만원 기탁

뉴스 | 톡톡인물 

           |

인공지능 혈압측정기술 최초 개발
- 한양대 장준혁 교수팀…바이오진단용으로 활용 기대 -

입력날짜 : 2016. 11.09

한양대 장준혁 교수
혈압은 환자의 건강상태를 보여주는 가장 중요한 생체신호이다.

2012년 세계보건기구(WHO) 발표기준 전 세계 사망자 가운데 31%가 심혈관질환 사망자로 발표됐다.

현재 오실로메트릭 혈압측정방법이 수축기 혈압과 이완기 혈압을 추정하는 방법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지만 경험적인 방법(최대진폭방법)이라는 한계가 있어 수학적 방법, 뉴럴 네트워크 방법 등 여러 방법들이 대안으로 시도되고 있지만 만족할 만한 연구 성과를 얻을 수 없었다.

미래부는 한양대 장준혁 교수 연구팀이 이런 과정을 극복하고 인공지능 딥러닝 기술을 이용해 의사 등 전문가가 측정하는 수준의 정확성을 갖는 혈압측정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인공지능 딥러닝 기술이란 대용량의 데이터나 복잡한 자료들 속에서 사람의 뇌신경에서 학습하는 메커니즘처럼 컴퓨터를 학습시켜 핵심적인 내용과 기능을 분류하거나 군집화할 수 있는 기계학습방법이다.

장준혁 교수 연구팀(한양대)은 미래창조과학부 기초연구사업(개인연구)의 지원으로 연구를 수행했으며, 이 연구는 국제적인 학술지 IEEE 산업정보 트랜잭션 10월 15일자에 게재됐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딥러닝기반 오실로메트릭 혈압추정기술은 기존 최대진폭방법(maximum amplitude algorithm)에 비해 에러발생문제를 효과적으로 개선하고, 사람으로부터 측정되는 생체측정 데이터의 샘플의 소량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기술로서 최근 급부상하고 있는 인공지능 기반 딥러닝 기술을 이용해 혈압을 추정한다.

딥러닝 기술은 인공지능 및 패턴인식 분야에서 널리 사용되는 기술로 다양한 입력 데이터에 대해 항상 최적의 데이터를 찾는 장점을 가지고 있어 강인한 성능을 보장할 수 있다. 연구팀은 이 기술을 활용해 오실로메트릭기반 혈압추정알고리즘을 개발했고 이전 방법에 비해 더 정확하게 추정했고, 혈압추정 결과를 크게 향상 시켰다.

장준혁 교수는 “이 연구는 전문가가 청각으로 측정하는 혈압과 유사한 정밀도를 갖는 혈압측정 기술을 개발한 것으로 압박대를 감아 나타난 생체신호데이터의 특징을 인공지능 딥러닝 알고리즘으로 구축된 인공신경망에서 인식해 혈압값을 도출함으로써 혈압추정 결과를 크게 향상시켰다”며 “가정과 병원에서 새로운 바이오 진단에 널리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연구의 의의를 설명했다.

고우진 기자



           

클릭인기기사

1.   문재인 대통령, 집무실에 일자리 상황…

2.   2017년도 생물테러 모의훈련 실시

3.   2017. 상반기 채용박람회, 성공적…

4.   여주소방서, 금사참외축제 소방안전체험…

5.   연천소방서,‘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

6.   양평군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청소년 '…

7.   양평군 유관기관 '자살예방 및 생명존…

8.   양평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

9.   상촌초, 작가와 함께 하는 독서여행

10.   “2017년 도약하는 영동경찰서

정병국 의원, 봄가뭄대책 …

<기고문> 주택용 소화기 …

여주소방서, 전국단위 소방…

이천 설봉스테이션 건강계단…

이천시, 경로당 프로그램 …

NH농협 이천시지부, 성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