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1월 25일(토) [16:14]    
양평소방서,‘2017 자위소방대 안전관리대상’대회 입상

방송 | 내고장 소식 

           |

광화문 주변, 문화예술의 '세종벨트' 추진
국내외 관광객 유치하는 전략 수립 예정

입력날짜 : 2009. 01.16

많은 관광객들이 미국 뉴욕의 브로드웨이를 대표하는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와 영국 런던 웨스트엔드의 “메리포핀스” 를 보기 위해 이들 도시를 방문한다. 잘 만들어진 한 편의 공연예술은 해당 도시와 국가 이미지를 상승시키며, 이와 연관된 문화예술 산업은 수많은 부가가치를 창출한다.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와 영국 런던 웨스트엔드가 그 도시 문화예술의 상징이 되고 있는 반면, 한국의 수도 서울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문화예술 거리가 없는 것이 현실이다.

이에 서울의 중심축 광화문과 종로, 정동거리를 잇는 공연예술의 '세종벨트' 조성 작업이 추진된다. 새로 추진하는 '세종벨트' 지역에는 대한민국 문화예술 1번지 세종문화회관, “정동극장”, “금호아트홀”, “비보이를 사랑한 발레리나”, “난타”, “점프”, “사랑하면 춤을 춰라” 전용관이 있어 시너지 효과를 창출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들 공연장은 향후 공동 마케팅을 통해 이 지역에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는 전략을 수립할 예정이다. 또한 금년 7월에는 광화문 광장이 조성되어 '세종벨트'는 국내외 관광객에게 더욱 각광받는 장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세종벨트'에 오를 공연으로는 넌버벌 퍼포먼스가 일순위로 손꼽힌다. 넌버벌 퍼포먼스는 내국인은 물론 특히 외국인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공연예술장르이며, 언어가 없어 이해가 쉬운 반면, 화려하면서도 섬세한 비주얼(퍼포먼스)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난타와 점프 공연이 국내외에서 이를 입증한바 있고, 추가 합류한 '비보이를 사랑한 발레리나'도 지난해 약 40일 동안 뉴욕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 공연에 대해 뉴욕 타임즈는 “ 브레이크 댄스와 발레 라는 두 세계가 충돌하면서 폭발적인 에너지와 중력을 거부하는 현란한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고 극찬하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했다. 한편, 한류문화벨트의 한 축을 담당하게 될 “비보이를 사랑한 발레리나”는 1월 17일부터 이화여고 100주년 기념관에서 오픈 런 공연에 돌입한다

세종문화회관 이청승 사장은 1월 17일(토) 오후 4시 30분 이화여고 100주년 기념관에서 열린 '세종벨트' 선포식에서 “매력적인 도시 서울을 만들기 위해서는 공연예술이 한데 어우러지는 축제의 장이 필요하다. '세종벨트'는 서울을 찾는 관광객에게 독특한 문화예술 체험을 제공하며 명실공이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예술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것이다.“라고 세종벨트에 대한 기대감을 표명할 예정이다.

'세종벨트' 선포식에는 약 400여명의 문화예술계 다양한 주요 인사가 참석해 '세종벨트' 조성의 성공적인 정착을 기원할 예정이다.

/박은아 기자



           

클릭인기기사

1.   2018평창 올림픽, 성화 봉송 첫 …

2.   나주시, 나주역 주차·교통체증 문제 …

3.   송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체감시…

4.   나주시-중기연합회, 재난관리지원 협약…

5.   손금주 의원 대표발의 도시가스사업법 …

6.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 관련 브리핑…

7.   나주시, 농식품부 밭작물공동경영체 육…

8.   무안군, 지역인재육성 승달장학금 기탁…

9.   나주시 이창동, ‘따듯한 겨울 바라는…

10.   여수시 항꾸네 어르신 보금자리, 10…

전병헌, 영장 기각…법원 …

문재인대통령 포항여자고등학…

이천시시설관리공단, 농축산…

양평소방서,‘2017 자위…

이천시시설관리공단, 교통약…

이천署, 청소년지도위원회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